아이보스의 트렌드 뉴스레터 📧 큐레터

매주 3회 마케팅 트렌드, 뉴스, 도서 정보, 인터뷰를 큐레이션 해서 보내드립니다.

지금 구독하기
그만 볼게요

알림

모두 읽음알림함

쪽지

쪽지함

글이 늦었습니다. 지인이 밤에 반찬을 가져오고 담소 나누다보니...

2021.01.25 23:18

zuro59

조회수 219

댓글 6

오늘도 늦은 시간에 글을 쓰고 그러네요...핑계 같아서 그렇습니다만, 그가 다리와 허리도 안 좋다고해서 무리하지 말고  내일 만나자고는 하였는데, 내게 반찬이 없다는 것을 미리 알아서 지금이라도 갔다 준다고 두시간 전에 왔었고, 이야기 나누다 헤어지고, 시간이 금방 가버렸네요. 오후는 날씨가 참 좋아서 점퍼를 지퍼를 잠그지 않고 길거리를 다니고, 집을 나서기 전에 보일러, 전기장판 다 끄고 그랬었는데, 해가 지면 또 조금은 쌀쌀해지고, 이런 날이 계속 이어졌으면 좋겠지만, 월말쯤에 다시 강추위가 온다고 해서 아직은 안심할 때가 아니네요. 2월엔 기복적인 꽃샘추위가 기다리고 있겠지요. 추위에 약하니 이대로만 풀렸으면 하는 심정이지만요...ㅎㅎ...

스크랩

공유하기

신고

하트 아이콘도우미님 외 3명이 좋아합니다.

목록글쓰기
댓글 6
댓글 새로고침
소셜로그인

로그인 후 더욱 많은 기능을 이용하세요!

네이버 계정으로 로그인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구글 계정으로 로그인
카카오톡 계정으로 로그인
이메일 또는 아이디로 로그인
X
회원가입ID/PW 찾기 소셜 계정 로그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