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보스의 트렌드 뉴스레터 📧 큐레터

매주 2회 마케팅 트렌드, 뉴스, 도서 정보, 인터뷰를 큐레이션 해서 보내드립니다.

지금 구독하기
그만 볼게요

알림

모두 읽음알림함

쪽지

쪽지함

브랜드, 브랜드 필수조건 3

2021.05.01 21:34

친절한네코님

조회수 662

댓글 1

안녕하세요. 친절한네코님입니다.

네이버 블로그 챌린지겸 블로그를 다시 활성화 해보려고 5월 한달 매일 글쓰기 다시 시작합니다.

이 글은 개인 블로그 글과 같이 연재되고 있습니다.


DAY 1

브랜드, 브랜드 필수조건 3



© jonnysplsh, 출처 Unsplash

Who When Where What Why
6하원칙은 어디에서나 통용되는 이정표


01 브랜드, 누구를 위한 것인가?



© nickxshotz, 출처 Unsplash



브랜드에서 Who를 이야기해보면 작게는 나, 그리고 고객, 더 크게는 미래를 이야기할 수 있습니다.

나의 니즈에서 시작할 수도 있고, 특정 고객의 니즈에서 시작할 수도 있습니다.

아니면 더 큰 의미의 환경이나 지속 가능성과 같은 미래의 니즈를 대상으로 브랜드가 생겨날 수 있습니다.

글을 쓰다보니 Who보다는 Why의 이야기일 수도 있겠군요.



02 브랜드, 무엇을 하는 브랜드인가?



© madebyvadim, 출처 Unsplash



두번째는 What과 How에 대한 이야기인데

브랜드를 구성하려면 서비스나 상품이 필요합니다. 그리고 꼭 무형 혹은 유형의 가치를 주어야 합니다. 매력 역시 이런 가치의 일부분입니다.

니즈를 해결하려는 서비스와 상품 이것이 브랜드의 두번째 요소입니다.



03 브랜드, 어떤 생태계에 있을 것인가?



© CoolPubilcDomains, 출처 OGQ



세번째는 생태계에 대한 이야기인데

When과 Where의 영역입니다.

어떤 필드에서 살아남을 것인가? 나의 서비스의 시작 시점은 언제로 할것인가?

기존의 경쟁자가 있는 생태계일 수도 있고 새로운 관점으로 개척하는 시장일 수도 있습니다.

또 이부분은 운의 영역에도 가깝습니다. 코로나로 인한 새로운 생태계가 생성되었을때 생기는 니즈들은 사실 개인이 통제하기는 어렵습니다.

하지만 현시대의 트렌드에 관심 갖고 작은 디테일에도 의문을 품을수 있다면 남들이 찾지못하는 나만의 생태계를 찾을 수 있습니다.

이상 브랜드 필수조건 3가지에 대해 이야기해봤는데 결국은 6하원칙으로 귀결되네요.

브랜드 브랜드필수조건 6하원칙 who when where what why

스크랩

공유하기

신고

하트 아이콘오리리님 외 2명이 좋아합니다.

목록글쓰기
댓글 1
댓글 새로고침
소셜로그인

로그인 후 더욱 많은 기능을 이용하세요!

네이버 계정으로 로그인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구글 계정으로 로그인
카카오톡 계정으로 로그인
이메일 또는 아이디로 로그인
X
회원가입ID/PW 찾기 소셜 계정 로그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