친구 요청

설정

알림

모두 읽음설정

대화

모두 읽음설정

쪽지

모두 읽음설정

구독

모두 읽음설정

전 세계 기자의 IT 기술 활용도 조사

2018.03.13 14:41|

뉴스와이어|

좋아요3|

조회수395|

댓글0

전 세계 기자들은 취재 활동에 IT 기술을 어떻게 활용하고 있을까요? 구글 뉴스랩과 미국국제언론인센터는 전 세계 130개국 언론사 보도국(Newsroom) 담당자와 기자를 대상으로 설문조사를 진행했습니다.

홍보에 도움이 될만한 주요 결과를 소개합니다.

1. 남아시아에서 전통 미디어 강세

대부분 국가에서 TV, 라디오, 신문, 잡지 등 전통 미디어보다 디지털 온리(Digital-only) 및 하이브리드(디지털과 전통 미디어의 혼합)가 강세인 것으로 나타났지만 남아시아에서만 전통 미디어가 디지털 미디어보다 강세를 유지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남아시아 국가는 인도, 파키스탄, 방글라데시, 스리랑카, 네팔, 부탄, 몰디브, 아프가니스탄을 포함합니다.

2. 동아시아·동남아시아 기자가 취재에 많이 사용하는 기술은 트위터, 검색엔진, 페이스북, 이메일

동아시아와 동남아시아 국가의 보도국 담당자와 기자에게 취재에 어떤 디지털 기술을 많이 사용하는지 설문한 결과, 트위터를 사용한다고 답한 기자가 84.4%로 가장 많았고, 검색엔진이 81.3%로 두 번째로 많았습니다. 이어서 페이스북, 이메일, 동영상 사이트 순으로 많이 이용한다고 답했습니다. 한국을 포함한 동아시아와 동남아시아 국가에서 검색엔진에 의존도도 높다는 점을 알 수 있습니다.

반면, 전 세계 기자가 취재에 많이 사용하는 기술은 페이스북, 트위터, 이메일, 검색엔진 순이었습니다.

3. 독자와 소통하기 위해 사용하는 기술은 소셜미디어, 이메일, 검색엔진

뉴미디어 시대가 도래하면서 언론사들은 충성 독자를 확보하기 위해서는 독자와의 소통이 중요하다는 점에 모두 동의하고 있습니다. 독자와 소통을 위해 전 세계 기자들이 가장 많이 사용하는 기술은 소셜미디어, 이메일, 검색엔진이었습니다.

동아시아 및 동남아시아 국가 언론사가 독자와 소통을 위해 전 세계 기자들이 가장 많이 사용하는 기술은 소셜미디어, 검색엔진, 메시징 앱 순으로, 다른 국가들에 비해 검색엔진이 상대적으로 높은 것을 알 수 있습니다.

4. 제한된 IT 기술을 사용하는 언론사 보도국

디지털 보도국 시대로 접어들었지만 언론사 보도국에서 사용하는 IT 기술은 매우 제한적인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총 23개 기술 중에서 주로 사용하는 기술은 아래 4가지로 나타났습니다.

– 소셜미디어 코멘트 등록(72%)
– 디지털 사진 촬영 및 업로드(61%)
– 소셜미디어를 통한 독자와의 소통(58%)
– 다양한 플랫폼을 통한 기사 배포(56%)

5. 보도국 3분의 1 고급 IT 기술 사용

언론사 보도국 담당자의 3분의 1만이 고급 IT 기술을 사용하는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사용하는 고급 기술은 아래와 같습니다.

– 디지털 저널리즘(32%)
– 스트리밍(32%)
– 디지털 툴 및 앱 개발 혹은 적용(26%)
– VR 및 360도 카메라 사용(12%)

6. 83%의 기자가 소셜미디어를 통해 속보를 확인

취재에 소셜 미디어를 어떻게 활용하고 있냐는 질문에 83%의 기자는 속보 확인에 사용한다고 답했으며, 67%의 기자는 독자와 소통하는 데 사용한다고 답했습니다. 53%는 기사에 활용할만한 소셜 콘텐츠를 찾기 위해 활용한다고 답했으며, 45%는 인터뷰를 하기 위해 사용한다고 답했습니다.

7. 뉴스 배포에 주로 사용하는 SNS는 페이스북, 트위터, 유튜브

언론사 편집국에서 뉴스를 배포하기 위해 주로 사용하는 소셜미디어 채널은 페이스북, 트위터, 유튜브인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기업이 발표한 보도자료를 소셜미디어로 공유하면 더 많은 독자에게 보도자료를 퍼뜨릴 수 있습니다.

소셜미디어는 주로 모바일 독자가 많기 때문에 보도자료를 공유할 때는 전문을 공유하기보다는 흥미로운 내용, 주요 통계, 인용구 등을 짧게 공유하는 것이 공유 효과가 높습니다. 또 독자들에게 질문을 던지는 방법으로 공유하면 더 많은 참여를 유도할 수 있습니다.

뉴스와이어는 신문, 검색엔진 및 소셜미디어에 보도자료를 쉽게 공유할 수 있도록 소셜 공유 기능을 제공하며, 보도자료를 검색엔진에 최적화하여 온라인 포털에서의 검색 순위도 높일 수 있도록 하고 있습니다.


스크랩

공유하기

신고

하트 아이콘츌리님 외 2명이 좋아합니다.

아이보스 정회원입니다.
 뉴스와이어
안녕하세요. 뉴스와이어 마케팅팀에 근무하고 있는 신소원이라고 합니다. 자주 방문하겠습니다.
  • 활동지수7단계 (2,565점)
  •  

목록글쓰기
댓글 0
소셜로그인

로그인 후 더욱 많은 기능을 이용하세요!

네이버 계정으로 로그인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구글 계정으로 로그인
카카오톡 계정으로 로그인
이메일 또는 아이디로 로그인
X
회원가입ID/PW 찾기 소셜 계정 로그인

전체 알림

모두 읽음 표시 알림함

받은 쪽지함

모두 읽음 표시 쪽지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