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일간 보지 않기

친구 요청

설정

알림

모두 읽음설정

대화

모두 읽음설정

쪽지

모두 읽음설정

구독

모두 읽음설정

NHN 솔루션 변화가 있으려나요?

2019.05.13 16:26

심심해이

좋아요 0

조회수 151

댓글 0

솔루션 업계에 있는 지인이 고도몰이 몸집을 불릴거라는 카더라를 알려주긴 했는데..
400억 투자 받았다는 기사를 보니 근거없는 뜬소문은 아닌가보네요

솔루션 업그레이드나 가끔 하는 이벤트 처럼
사용자에게도 어느정도 혜택이 오면 좋겠다는 기대를 가져봅니다ㅎㅎ

아래는 관련 기사 내용인데요, 전문입니다.

케이스톤파트너스, NHN 커머스 자회사에 400억 투자
"NHN고도·에이컴메이트 향후 성장 가능성에 주목"

[아이뉴스24 김나리 기자] 사모펀드(PEF) 운용사인 케이스톤파트너스가 NHN(대표 정우진) 커머스 사업부문에 400억원을 투자한다.

케이스톤은 2007년에 설립, 누적 약 1조 700억원의 펀드를 운용하고 있는 국내 토종 사모펀드운용사다. 최근 4차 산업혁명분야의 e커머스, 플랫폼, 스마트팩토리 기업을 대상으로 집중 투자를 진행하는 가운데 NHN의 커머스 자회사인 NHN고도와 에이컴메이트의 향후 성장 가능성에 주목, 총 400억원의 투자를 결정했다는 게 회사 측 설명이다.

NHN고도는 대표상품인 '고도몰5'을 통해 쇼핑몰 제작, 운영, 분석, 튜닝 등 전과정을 원스톱으로 지원하는 온라인쇼핑몰 솔루션 기업이다. 이를 통해 현재까지 약 10만개 이상의 온라인 쇼핑몰이 창업했고, 최근에는 SNS 인플루언서 1인 마켓이나 소상공인들에게 최적화된 쇼핑몰 솔루션 '샵바이'가 새롭게 론칭했다.


에이컴메이트는 중국을 기반으로 역직구, 구매대행 및 한국 브랜드 쇼핑몰 운영을 대행하고, 자체 플랫폼인 '백방닷컴'과 '더제이미닷컴'을 운영하고 있는 커머스 기업이다. 최근 한국 패션 브랜드들과 함께 알리바바의 타오바오 생방송 플랫폼에 진출했다.

NHN고도와 에이컴메이트는 NHN이 각각 100%, 61.8%의 지분을 보유하고 있었으나 이번 투자에 앞서 NHN고도가 에이컴에이트를 100% 자회사로 편입, 양사간 시너지를 더욱 공고히하며 국내 및 중국 커머스 플랫폼 사업 공략을 본격화할 계획이라고 회사 측은 전했다.

케이스톤 파트너스측은 "중국 전자상거래 시장의 성장가능성과 NHN이 해외 전자상거래 시장에서 보유한 경쟁력을 고려할 때 NHN고도와 에이컴메이트의 시너지 효과를 통해 향후 실적 상승은 물론 빠른 시일 내 기업공개(IPO)도 가능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현재 NHN은 커머스 플랫폼 사업을 확대해가고 있다. NHN고도가 1인 마켓을 대상으로 선보인 샵바이를 비롯해 초기 창업자와 소형 쇼핑몰을 위한 '고도몰5', NHN의 클라우드 서비스 '토스트'를 기반으로 중대형 쇼핑몰을 겨냥한 'NCP' 등 쇼핑몰의 컨셉 및 규모에 따른 라인업이 완비됐다.

또 NHN의 미국 법인인 NHN 글로벌은 미국 패션 기업간거래(B2B) 분야 1·2위 플랫폼인 패션고(FashionGo )와 엘에이 쇼룸(LA Showroom)을 운영하는 등 NHN은 한국, 중국, 미국을 거점으로 글로벌 커머스 플랫폼 사업을 구축해 나가고 있다.

NHN고도와 에이컴메이트 대표이자 NHN 커머스 사업을 총괄하고 있는 이윤식 커머스사업본부장은 "이번 투자를 계기로 NHN의 커머스 플랫폼 사업이 더욱 탄력을 받게 됐다"며 "NHN이 가진 기술력 및 사업 경험을 바탕으로 경쟁력 있는 글로벌 e커머스 사업자로 발돋움할 것"이라고 전했다.

스크랩

공유하기

신고

목록글쓰기
댓글 0
아직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심심해이님의 게시글에 첫번째 댓글을 남겨보세요.
소셜로그인
읽어보면 좋은 게시글

로그인 후 더욱 많은 기능을 이용하세요!

네이버 계정으로 로그인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구글 계정으로 로그인
카카오톡 계정으로 로그인
이메일 또는 아이디로 로그인
X
회원가입ID/PW 찾기 소셜 계정 로그인

전체 알림

모두 읽음 표시 알림함

받은 쪽지함

모두 읽음 표시 쪽지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