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보스의 트렌드 뉴스레터 📧 큐레터

매주 3회 마케팅 트렌드, 뉴스, 도서 정보, 인터뷰를 큐레이션 해서 보내드립니다.

지금 구독하기
그만 볼게요

알림

모두 읽음알림함

쪽지

쪽지함

미끄럼과 추위에 집콕만 하였는데, 지인은 병원가는 날이어서 일찌기 다녀 왔고...

2021.02.04 22:51

zuro59

조회수 239

댓글 6

그래서인지? 아침에 일찍 깨었었다가 조금만 더한다는 게 그만 거의 두어시간 이상 잤나 봅니다. 다시 일어나 서둘러 아점을 먹고 정신차려보니 어느새 아침은 다 가버렸고, 정오가 넘은 시간이었네요. ㅋㅋ~~ 춥긴 하여도 어제보다는 덜한지 눈이 조금씩 녹기 시작하였었는데, 밤추위에 다시 얼 듯 합니다. 집콕하였어도 다른 일 하지 않았어도 짧게만 느껴지는 하루...내일은 날씨가 풀려간다니 다행이고 다음주초까지는 중무장 안해도 될 것 같군요. 재난지원금이 나와도 아껴써야 합니다. 장바구니 물가가 내린 것이 없네요. 요 며칠보다는 여유로운 시간에 호젓히 조금 덜 따듯하게?하고 글을 쓰며. 또 하루를 접어가는 시간에 티비와 컴과 명상음악을 함께하며...^^*

스크랩

공유하기

신고

하트 아이콘막해터님 외 3명이 좋아합니다.

목록글쓰기
댓글 6
댓글 새로고침
소셜로그인

로그인 후 더욱 많은 기능을 이용하세요!

네이버 계정으로 로그인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구글 계정으로 로그인
카카오톡 계정으로 로그인
이메일 또는 아이디로 로그인
X
회원가입ID/PW 찾기 소셜 계정 로그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