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보스의 트렌드 뉴스레터 📧 큐레터

매주 2회 마케팅 트렌드, 뉴스, 도서 정보, 인터뷰를 큐레이션 해서 보내드립니다.

지금 구독하기
그만 볼게요

알림

모두 읽음알림함

쪽지

쪽지함

옥외광고 외계어 총정리부킹의 세계편

2021.07.21 11:16

폴씨z

조회수 317

댓글 4



온라인 광고를 하시던분들이 옥외광고를 처음

하실 때 맞딱뜨리는 애매하고, 모호한 용어 및 

세계중 부킹의 세계가 있습니다 ^_^)a 


온라인처럼, 롤링형태나 구좌 형태가 아닌 인쇄물 

기반의  고정형(독점) 광고가 대부분이다 보니..

TO의 개념이 중요한데요~


몇가지 Q&A를 정리해보았습니다. 


1️⃣매체 부킹은 언제부터 할 수 있나요?

-대부분의 옥외매체가 1달전 부킹이 기준입니다

이유는 매체를 운영하는 회사입장에서 비어있는

기간을 최소화 하는게, 효율적으로 매체를 운영하는

마음이 있습니다 ^_^ 가장 우선순위에 있는게 장기

광고주 입니다(1년 전후). 그런데, X개월 후에 들어올

광고주로 인하여 현시점 부터 들어갈 장기 광고주가

들어가지 못하는 슬픈 상황을 막기위해서, 대부분

1개월 전부터 부킹이 가능합니다.

*물론, 선납 or 장기 거래로 미리 잡아달라고 하면

또 달라질 수 있습니다

(돈주는 광고주에 장사 없습니다... ^____^)


2️⃣매체의 가부킹은 뭔가요?

-기간이 많이 남아 부킹을 하지 못하는 상황에서

자주 있는 경우이고요~ 하고자 하는 마음(계약서

작성 or 계약금 지불)등 조건을 걸고 하는 형태

입니다. 가부킹을 걸게되면, 확정부킹은 아니지만,

부킹이 가능한 시점에 재 안내를 해준다거나,

다른 거래처에서 선수금등을 써서 자리를 뺏고자

문의가 들어온다면, 우선권을 주거나 알려주는

형태입니다.

*그러나, 선불 주겠다는 광고주외에 장사 없습니당.. 


3️⃣공실률은 무엇인가요?

매체를 최대한 짜내기 위한 회사들의 노력이라

보시면 되고요~ 부킹과 부킹사이간의

공실을 최대한 줄이기 위해..

(공실은 말그대로 비어있는 공간[시간]입니다)

매체마다 2주~1달간의 공실 기준을 가집니다.

예를들어.. 7월 31일로 끝나는 광고가 있으면

공실 기준이 2주면, 8월 14일 까지만 진행이

가능하고, 15일 부터 부킹이 불가합니다.

* 몇 일 정도는 유두리가 있지만, 이것도 매체마다

다릅니다.


사람들의 선호도가 높은 매체(예를들면, 2호선

홍대, 강남, 삼성역내 매체 들은 공실기간이 2주로

3주~1달후에 부킹도 확정을 잡지 못합니다 ^^;)

*매체마다 조금씩 다릅니다.


4️⃣기타 해괴한 부킹 시스템(서울 버스, 정류장편)

서울버스의 경우 강남과 비 강남노선이 있는데..

사람들은 당연히 강남노선을 좋아합니다, 그런데

매체 운영사의 입장에서 한정된 강남노선만

팔수 없으니.. 대부분 4(강남) : 6(비강남)노선으로

판매를 하는 편입니다. 강남을 4대 진행하면

비강남 노선으로 6대를 반드시 껴야 한다는 조건

입니다. 아마, 패키지 형태라는 표현을 많이 쓰지만

(사실상, 이해하시는 끼워팔기 맞습니다 ^___^)


가로변 정류장의 경우, 부킹 시스템 구축이

부킹 시점 + 30일부터 부킹이 가능하게 되어

있는데요, 그래서 1달전부터 부킹이 가능한게

아니라, 조금씩 차이가 있습니다.

예를들면.. 8월 1일날 부킹을 시도하신다면

8월 30일까지만 부킹이 가능합니다


5️⃣부킹에 대한 코멘트 #결론은효율성

사실상 매체를 가지고 있는 매체사의 입장을 생각

하면 대부분 이해가 되는 구조입니다. 매체사는

자신의 매체의 공실을 최대한 비우기 위해, 장기

거래처를 우선시하고 단기를 잘 안받으려 합니다.


그리고 받더라도 선수금등 패널티를 주거나

금액을 올려받는 경우가 많습니다.

더불어, 여러 매체중 강남, 홍대등 잘나가는 지역의

매체의 경우 잘 팔리지만 외곽의 못나가는 매체를

패키지 형태로 묶어서 파는 형태도 있습니다.


가지고 있는 매체를 균형있게 운영하고 싶어하는

매체사의 운영정책으로 봐주시면 될듯합니다 ^^


이외에, 도산대로나 삼성역 주변등 핫플의 경우

소재 심의도 있는편인데.. 매체사 입장에서 본다면,

명품이나 대기업의 거래를 수주하려면, 매체내

돌아가는 소재또한 퀄리티가 있어야 하기 때문에

어쩔수 없이 하는 경우가 많고요~ 매체사 입장에서

효율성 및 영업을 고려하신다면 이해에 도움되실

것 같습니다 ^^


부킹에 대한 문의사항이나, 다른 옥외 매체 문의 및

궁금증은 언제든지 쪽지주세용 ㅎㅎ :) 

부킹 가부킹 TO 공실률

스크랩

공유하기

신고

하트 아이콘맛있는고기님 외 3명이 좋아합니다.

목록글쓰기
댓글 4
댓글 새로고침
소셜로그인

로그인 후 더욱 많은 기능을 이용하세요!

네이버 계정으로 로그인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구글 계정으로 로그인
카카오톡 계정으로 로그인
이메일 또는 아이디로 로그인
X
회원가입ID/PW 찾기 소셜 계정 로그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