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셜로그인 중단 안내

계정으로 로그인 기능이 2023년 11월 16일 중단되었습니다.

아이보스 계정이 사라지는 것은 절대 아니며, 계정의 이메일 주소를 이용해 로그인 하실 수 있습니다.

▶️ 자세한 공지사항 확인

6년차 깡통마케터의 주저리

2023.11.14 15:11

밴밴

조회수 2,825

댓글 22

디자이너로 일하다가 어쩌다 마케터가 되서

아무것도 모르는 상태에서 도움이라도 받고자 아이보스 가입했었는데 그게 벌써 6년 전 일이네요

어쩌다가 한 SNS홍보가 터지면서 마케팅의 즐거움을 처음 알았어요.

그간 그냥 요청하면 만들어 주는 수동적인 디자이너의 입장보다

직접 기획하고 설계하고 실행하고 그 결과를 바로 볼 수 있는 마케팅의 매력에 빠졌습니다.

운...도 실력이라고 할 텐데 저는 실력보다 운이 대부분이었던 거 같아요.

스스로 해놓고 이게 왜...되는거지? 싶은게 많았거든요.

왜?의 이유를 파악하지 못한 채 다음으로 넘어가니

저는 경력과 몸값만 불린 깡통 마케터가 되어있더라구요...

아직도 용어하나 헷갈려하고 잘 모르고 내가 진짜 마케터인가? 싶어요

이렇게 뭐 하나 제대로 아는 게 없는 게 과연 마케터인가?하는 마음에

남들은 대행사에서 일하다 인하우스로 전향한다는데 저는 반대로 인하우스에서 대행사로 갔습니다.

다니면서 느낀건...제가 잘못간건지 생각보다 얼레벌레 일이 진행되는구나...

그냥...나같은 마케터들이 모여있구나...이런 인상이었어요

지금은 다시 인하우스로 돌아왔지만 포트폴리오를 쓸 때마다 고민이 많네요.

내 자신이 떳떳하지 못한 느낌....언제쯤 이 운을 온전히 내 실력으로 만들 수 있을지 ...ㅠㅠ

6년이 지나도 아직도 자신을 디벨롭하지 못하고 갈피를 못잡고 있네요...

스크랩

공유하기

신고

하트 아이콘타팡님 외 28명이 좋아합니다.

목록글쓰기
댓글 22
댓글 새로고침
로그인 후 더욱 많은 기능을 이용하세요!아이보스 로그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