알림

모두 읽음알림함

쪽지

쪽지함

유튜브 처음이시라고요? 영상의 고수인 당신이 버려야 할 것들

2020.02.11 14:56

팩토리보이

조회수 544

댓글 5

현재 이 글을 쓰고 있는 나는 “모션그래퍼 출신이다. 출신이라고 말하는 이유는 어느 순간 모션그래픽만을 담당하는게 아닌 하나의 프로젝트를 기획부터 송출 까지 전 파트를 아울러서 일을 해야 하는 작은 프로덕트를 운영하기도 했고,  또 현재는 프리랜서로 1인 콘텐츠1인 기업 홍보 영상을 만들고 있다 그렇지만 분명 나의 첫 시작은 모션그래퍼 라고 당당하게 말 할 수 있다.

그래서 처음 유튜브를 접했을 때 나는 큰 착각을 했었다. 유튜브의 퀄리티를 굉장히 높게 잡았던 것이다.  “최소 CG는 이정도로…. 음… 자막도 이왕이면 TV 예능형 자막이 대세를 따르지 않을까?” 이러한 생각으로 편집을 해야 한다는… 말그대로 나만의 착각… 그래서 결과는 에너지와 힘은 낭비가 심하고, 조회수는 높지 않은 영상들이 많이 나왔다. 그때 내가 처음 머리에 든 생각한 것은 “쪽팔림” 이였다 영상을 내 장난감처럼 가지고 놀 만큼 자신감이 넘쳤던 나인데… 영상 컨텐츠를 올리는 이 “유튜브”에서 나의 기술, 능력은 사람들에게 공감을 주지 못하고 망한 것이다 그때 나와 같이 일한 크리에이터의 말이 아직도 내 마음 한쪽에 남아 있다

 

“PD님의 편집 실력, 디자인 구성이 문제가 아니에요 너무 훌륭하세요 손도 너무 빠르게 잘 하시고요… 그런데 PD님이 만든 영상은 공감이 안돼요 그리고 궁극적으로 재미가 없습니다.”

영상을 만들면서 물론 기획이라는 부분은 크리에이터의 영역이라고 자위할 수 있었지만 결코 그러지 못한 것이 내가 영상을 잘 한다는 자신감에 크리에이터가 건드려야 하는 “재미”에 쓸데없는 “퀄리티”를 입힌 것을 다른 누구도 아닌 내가 너무나 잘 알고 있기 때문이다.

그리고 아마 그 때부터 유튜브를 배운다는 심정으로 전부 내려 놓고 공부를 시작했다. 많은 크리에이터들과 만나 소통하는 커뮤니티에 가입하여 적극적으로 활동에 참여도 했고, 필요하다면 그들의 컨텐츠 제작에 도움 및 하청을 받아 일도 하게 되었다. 그리고 현재 “소모임” 어플에서 “유튜브로 월급넘기”라는 커뮤니티에서 모임장으로 활동하며 이렇게 여기 글까지 쓰고 있다.

 

그래서 하고 싶은 이야기….

유튜브를 하는 이들에게는 누구나 유튜브로 성공을 하고 싶은 마음이 있다. 그리고 자신의 컨텐츠에 애착은 누구나 가질 것이다 특히 영상을 오래 한 사람이라면 자신의 작품에 애착이 유독 심하고 자신의 이야기가 맞다고 주장할 것이다…

그런 당신에게 하고 싶은 이야기는 “내가 하고 싶은 이야기”가 아닌 “시청자가 볼 만한 이야기”를 만들라는 것이다. 철저하게 기획에서부터 생각하라 “이 이야기가 재미있나?” “나만 재미 있는건 아닌가?” 하고 말이다.

우리는 각종 데이터와 정보가 말해주는 것 위로 언제나 “그래도 이정도는 해야…” 라는 오류를 너무 많이 범하고 있지는 않은가?

“저 유튜버는 저 실력밖에 안되니까 저 정도 퀄리티가 나오는 겁니다 전 더 잘해요

과연 그걸 만든 사람이 그 정도의 실력밖에 안될까? 고 퀄리티로 만들면 에너지, 시간의 소비가 심해서 일부러 더 단순한 구조로 더 심플하게 만들 수밖에 없는 것은 아닌지 생각해 보면 좋겠다. 그리고 그러한 퀄리티의 영상에 조회수와 구독자 수도 보자… 왜 그런 컨텐츠에 사람이 몰리는지 단순 퀄리티만 생각하면 얼마 안나올 것 같 같은 왜이렇게 높은 조회수를 보일까? 그것은 결국 시청자가 그 영상을 충분히 소모할 만큼 매력이 있다는 것 아닐까?

 

안 되는 것은 안돼

유튜브를 꽤 오래 하고 구독자가 높은 친구가 요즘 고민이 많다고 한다 그 친구의 컨텐츠 특성상 더 이상 성장률이 보이지 않아 다른 채널을 오픈하고자 준비한다는 것이다 위로 겸 또 조언도 얻을 겸 만난 술자리에서 그 친구는 이런 이야기를 하였다.


“이 아이템을 해볼 생각이지만 3~6개월 안에 30개 정도의 영상을 업로드 해보고 만약 목표치의 영상이 100만뷰 이상 안 터지면 바로 새로운 아이템으로 채널을 오픈 할 겁니다.”  


유튜브를 하면서 많은 이들에게 항상 영상은 100개 이상은 만들어 진득하게 버텨보라고 하던 나의 이야기 와는 다른 이야기였다… 왜 그렇게 생각 하냐고 소주 한잔을 따라 주자 그 친구는 나의 눈을 바라보며 마치 너무 당연한 것을 왜 물어보냐는 듯 대답을 해 주었다.


“현재 유튜브의 성공은 얼만큼 시청자가 보는지가 중요한 지표 잖아요 만약 어느 일정 기간 동안에 사람들이 많이 봐주지 않는 컨텐츠라면… 그건 애초에 재미가 없는 소재이거나 시청자 풀이 작은 컨텐츠 아닌가요? 그렇다면 조금 더 큰 풀의 컨텐츠를 제작하거나 시청자가 좋아할 재미, 공감, 감동, 정보 등을 주는 컨텐츠를 구상하는 것이 성장에 하는 것에 있어서 훨씬 빠르겠죠…”


이 말을 듣고 눈이 번쩍 떠지는 기분이 들었다 우직하게 100개를 만들었다그래서 뭐? 시청자가 소비하지 않는 컨텐츠가 소용이 있나? 나의 애착이 가는 주제와 소재이기에손을 못놓는 것 아닐까? 하는 여러가지 생각이 들었다 이번 이 자리를 빌어서 예전 나에게 강의를 듣거나 내가 도와주었던 분들에게도 지면을 빌려 이야기하고자 한다.


실험해보라 나의 컨텐츠가 먹히는 컨텐츠 인지 아닌지 30개 정도의 영상이 있다면 구독자의 반응이 어떠 했는지 말이다 그리고 가능성을 점쳐보라 그리고 가능성이 없다 판단된다면 다시 기획부터 나와 같이 해보지 않겠는가?

당신의 유튜브가 성공하는 그날까지 아니 유튜브로 월급을 넘을 그 날까지 나의 이야기에 귀 기울여 주길 바란다 당신도 유튜브로 월급을 넘을 수 있다.

 

+현재 운영하고 있는 커뮤니티에서 나온 주제로 글을 한번 써 보았습니다 여러분에게 도움이 되길 바랍니다.

스크랩

공유하기

신고

하트 아이콘아돈띵소님 외 2명이 좋아합니다.

목록글쓰기
댓글 5
댓글 새로고침
소셜로그인

로그인 후 더욱 많은 기능을 이용하세요!

네이버 계정으로 로그인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구글 계정으로 로그인
카카오톡 계정으로 로그인
이메일 또는 아이디로 로그인
X
회원가입ID/PW 찾기 소셜 계정 로그인

전체 알림

모두 읽음 표시 알림함

받은 쪽지

모두 읽음 표시 쪽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