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보스의 트렌드 뉴스레터 📧 큐레터

매주 2회 마케팅 트렌드, 뉴스, 도서 정보, 인터뷰를 큐레이션 해서 보내드립니다.

지금 구독하기
그만 볼게요

알림

모두 읽음알림함

쪽지

쪽지함

지식 창업, 회사 경력이 생각보다 힘이 없는 이유

2021.05.06 22:50

Yeonsil

조회수 861

댓글 3

단군이래 돈 벌기 가장 쉽다는 요즘, 가장 쉽고 싸게 수익을 만들 수 있는 방법은, 우리의 ‘머리’를 쓸 수 있는 서비스 & 디지털 제품 관련 사업일 거예요.

저 역시 투자금 없이 시작할 수 있는 사업을 원했기 때문에 컨설팅 / 코칭 / 강의를 비즈니스 모델로 잡고 업플라이를 시작하게 되었어요.

처음에는 ‘해외/외국계 이직 문제’를 잡고 점점 온라인 비즈니스 분야로 확장했는데, 이 분야에 관심 있는 분들과 이야기하다보니 ‘심리적인 장벽의 패턴’이 보이기 시작하더라고요.

그중 단연 눈에 띄는 것은 ‘경력’에 대한 것이었어요.

“최소 XX 분야에서 XX 년 경력을 쌓아야 XX (포지션/창업)에 도전할 수 있는 것 같아요.”

저 역시 개인적으로 이런 ‘심리적인 장벽’을 진짜 장벽이라고 생각했기 때문에, 업플라이 시작할 당시, 다 때려치우고 프리랜서 리크루터로 취업할까 생각했던 적도 있어요.

그래서 이번 포스트에서는 이런 심리적인 장벽에 부딪히신 분들을 위해, 왜 이런 생각이 ‘내가 만들어낸 심리적인 장벽’인지 이야기해드릴게요.

먼저 경력이 부족하다는 생각이, 내가 만들어낸 장벽인 이유에 대해 이야기하기 전에 누구나 알고 있는 진실을 짚고 넘어 갈게요.

사람은 누구나 본인이 제일 중요하다.

이 말에 반대하는 분들은 많지 않으시죠?

나에게 있어서 가장 중요한게 ‘나, 내 가족, 내 문제, 내 열망‘이듯이 다른 사람들 역시 자신을 둘러싼 것들이 가장 중요해요.

그럼 어떤 분들은 생각하실 거예요.

‘세상에는 자기보다도 타인을 더 중시하는 사람들도 많아요!’

맞아요. 그런 분들도 많아요.

하지만 저는 더 나은 세상을 위해 자신을 희생하는 숭고한 일을 하는 분들도, 마음속 깊이 파고 들어가보면 그 일을 함으로써 얻는 희열과 기쁨, 보람, 정신적인 가치가 크기 때문에 그 일을 지속하실 거라고 생각해요. (대부분의 경우!)

자 그럼 이제 이것을 기본 토대로 잡고, 계속해서 함께 생각해볼게요.

Reason#1. 상대는 당신의 스펙보다, 본인이 얻을 이익을 중시한다.

대부분의 사람들은 다른 사람들이 ‘내 스펙’을 보고 결정할 거라고 생각해요.

그런데 잠재 고객 / 고용주는, 우리가 생각하는 것보다 ‘내 스펙’에 대해 크게 생각하지 않아요.

물론 어떤 학교에서 무엇을 공부하고, 어느 회사에서 무슨 일을 했다는 스펙은 비교적 객관적으로 판단할 수 있는 잣대이기 때문에, 처음에 호감과 신뢰를 쌓는데 큰 역할을 하기는 해요. 그래서 저 역시 업플라이 초기에는 ‘해외 글로벌 기업 경력’, ‘ex-구글러’, ‘HR’ 이 세가지 키워드를 열심히 쓰기도 했고요.

하지만 이 스펙 / 경력이라는 것은 초기에 관계를 시작할 때 힘을 발휘할 뿐이지 지갑을 여는 결정 요소가 될 수는 없어요.

예를 들어, 하버드, 스탠퍼드, MIT와 같은 세계적인 대학을 졸업한 사람이 구글, 페이스북, 매킨지 뭐 이런 세계적인 기업에서 일한 다음 창업해서 여러분께 어떤 서비스를 판다고 가정 해볼게요.

여러분은 선뜻 그 사람을 바로 믿고 돈을 건네거나 계약을 할 것 같나요?

아마 대부분의 경우, 멋지고 대단하다고는 생각하지만, ‘조금 더 다른 옵션을 알아보고 결정하자’고 생각할 거예요.

왜?

그 사람이 진짜 ‘내가 원하는 것’을 줄 수 있는지, ‘내 문제’를 해결해 줄 수 있는지, 즉 ‘나에게 이득이 될지’ 아직 잘 모르기 때문이에요.

하지만 그렇다고해서 아무런 지식도, 스킬도, 경험도 필요 없다는 말이 아니에요.

당연히 필요해요.

왜냐면 모든 서비스에 돈을 내는 소비자들은 (고객이든 고용주든), 지식 / 스킬 / 경험이 농축된 그 사람의 서비스가 자신에게 이득이 될거라는 믿음이 있어야 지갑을 열 수 있기 때문이에요.

다만, 그 ‘믿음’이 단순히 회사 이름, 경력 연차에 의해 생기는게 아니라, 철저하게 상대가 얻을 수 있는 가치와 그 증거를 제대로 보여줬을 때 생긴다는 거예요.

Reason#2. 신뢰는 증거가 있어야 쌓인다.

잠재 소비자 / 고객 / 고용주는 아무나 쉽게 믿고 지갑을 열지 않아요.

나에게 서비스를 팔려는 이 사람이;

  • 내 목표를 달성하는데 도움이 된다는

  • 내 문제를 해결하는데 도움이 된다는

  • 내가 더 많은 시간 / 돈 / 정신적 평화와 행복을 얻는데 도움이 된다는

증거가 필요해요.

그래서 직장인의 경우 포트폴리오나 추가 서류를 활용해서 잠재 고용주에게 자신이 줄 수 있는 가치를 증명하고, 사업가들은 고객 / 사용자 리뷰나 무료 (또는 초저가) 맛보기 상품으로 소비자들을 설득해요.

예를 들어 제가 소비자의 입장이었을 때를 보여드릴게요.

몇년 전 저는 우연히 아래 유튜브 영상을 보게 됐어요.

Screen Shot 2021-05-04 at 11.31.28 AM.png

4년 만에 0원에서 100억원 매출을 내는 컨설팅 기업을 키운 창업가의 강의였는데, 이 영상을 보고 바로 이 사람이 제공하는 $997 짜리 온라인 강의 프로그램, Consulting Empire (현재 종료)가 있다는 것을 알게 됐어요.

바로 샀느냐? 당연히 아니죠.

저는 아직 이 사람을 신뢰하지 않고, 제가 하고 싶은 비즈니스에 정말 도움이 될지 잘 몰랐으니까요.

그래서 이 분 이름을 검색해서 다른 콘텐츠도 보다가, 책을 내셨다는 것을 발견하고는 바로 $9.99 짜리 책, Sell Like Crazy 부터 사서 읽었어요.

그 책을 읽으니까 이 분의 인사이트를 사고 싶다는 생각이 강하게 들더라고요. 그래서 책을 마친 그날 바로 강의를 신청했어요.

제가 거친 단계를 가만히 생각해볼게요.

유튜브 영상 (무료) → 책 (초저가 맛보기 상품) → 강의 (고급 프로그램)

이 과정을 통해 저는 이 사람이 제게 유용한 가치를 줄 수 있다고 믿었기 때문에 편안하게 지갑을 열었던 거예요.

강의를 듣고 나서야 안 사실이지만 이분은 대학도 마치지 않은 고졸에, 전화로 직판 영업 일을 하셨던 분이었어요. (너무 멋지게도, 이 경험을 팔며 자신이 얼마나 강력한 세일즈맨인지 보여줬죠!)

하지만 저는 이런 것들은 처음부터 안중에도 없었어요.

왜냐면 제게 있어서 가장 중요한건, 저와 제 비즈니스 성장을 위해 필요한 정보니까요. (이건 아마 저 뿐만이 아니라 그 강의를 산 수백명의 사람들도 마찬가지였을 거예요.)

그 분은 제가 돈을 내는 대가로 얻을 수 있는 이익(ROI)과 증거를, 그 어떤 경영/심리 전문가보다 더 명확하게 보여줬어요. 비즈니스 하는 사람이 100만원 내면 앞으로 1,000만원 이상 더 벌 수 있는 힘을 기를 수 있는데, 거기에 돈 안쓸까요? 당연히 써요.

왜냐면 그 돈을 쓰는게 제가 오만군데 돌아다니며 혼자서 낑낑대고 시간 낭비하는 것보다 훨씬 더 싸고, 효율적이니까요. (기업 고용주들이 직원을 뽑을 때도 원리는 비슷해요. 사람을 써서 더 많은 돈과 시간을 벌려는거에요.)

그렇기 때문에 새로운 도전을 하고 싶은데 내 ‘경력’이 부족해서 두려움에 움츠러들었다면, 자격증 따고 유명한 회사에 들어가 X년 더 채우는 것에 목매기 보다는, 실질적으로 내가 함께하고 싶은, 내가 serve 하고 싶은 잠재 고객들에게 줄 수 있는 가치의 샘플과 증거를 만드는 것부터 시작해보세요. (직장인이든 창업가든!)

아마 스펙 쌓는데 매달리는 것보다 훨씬 더 투자 대비 효과가 좋을 겁니다.

1인창업 지식창업 컨설팅 사업 무자본창업

스크랩

공유하기

신고

하트 아이콘planett님 외 7명이 좋아합니다.

목록글쓰기
댓글 3
댓글 새로고침
소셜로그인

로그인 후 더욱 많은 기능을 이용하세요!

네이버 계정으로 로그인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구글 계정으로 로그인
카카오톡 계정으로 로그인
이메일 또는 아이디로 로그인
X
회원가입ID/PW 찾기 소셜 계정 로그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