알림

모두 읽음알림함

쪽지

쪽지함

미쳐야 보인다 - 매드타임스·259·2019. 02. 11

[모델] 건강한 매력의 강가형


“저는 광고가 한 편의 예술이라고 생각합니다”
운동하는 모델, 강가형.
그녀는 광고를 만드는 사람들의 열정을 알고 있었다. 그렇기에 광고를 열정있는 사람들이 모여 만드는 종합 예술이라 말한다.

“제가 요가 강사이다 보니, 건강함을 컨셉으로 하는 광고를 찍고 싶어요”
자신의 전공을 살려 Athlete 관련 제품이나 기초 화장품처럼 건강한 아름다움을 보여주는 광고를 찍고 싶다는 그녀. 더블 베이스의 선율을 사랑하는 그녀를 만나보자.


강가형
1996년생, 요가강사
아방센 메이크업 모델, 티디주얼리 피팅 모델 등


본 칼럼은 마케팅 커뮤니케이션 전문지인 <매드타임스>의 콘텐츠를 공유합니다.


스크랩

공유하기

신고

하트 아이콘명진단님이 좋아합니다.

  • 페이스북
  • 트위터
  • 밴드
  • 카카오스토리
  • 구글 플러스
  • 네이버 블로그
최영호
매드타임스 편집국장

댓글 0

소셜로그인

읽어보면 좋은 칼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