알림

모두 읽음알림함

쪽지

쪽지함

전자상거래 성장=택배물량 증가 공식 깨진다... 직접배송 변수

2019.09.16 17:24

김매니저

좋아요 2

조회수 307

댓글 1



쿠팡과 마켓컬리 등 직배송에 나서는 전자상거래 업체들이 늘어나면서 택배업체들이 긴장하고 있다. 배송에 나서는 이커머스 업체들이 늘어날수록 택배업체의 물동량은 줄어들 수밖에 없어서다.


16일 업계에 따르면 국내 택배 시장의 올 상반기 성장률은 8.9%를 기록했다. 선두 업체인 CJ대한통운의 경우 5.9% 성장했다. 


반면 전자상거래 시장의 성장세는 여전히 가파르다. 올 상반기까지 19.4%(여행 문화서비스 제외)의 성장률을 기록했다. 전자상거래 시장의 성장만큼 택배 물동량도 늘어야 하지만 격차가 벌어지기 시작한 것이다. 이커머스 업체들이 차별화 전략으로 직배송을 택하는 것이 직격탄이 됐다. 쿠팡과 마켓컬리, SSG닷컴(신선식품) 등이 대표적이다.

스크랩

공유하기

신고

하트 아이콘블루무지개님 외 1명이 좋아합니다.

목록글쓰기
댓글 1
댓글 새로고침
소셜로그인

로그인 후 더욱 많은 기능을 이용하세요!

네이버 계정으로 로그인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구글 계정으로 로그인
카카오톡 계정으로 로그인
이메일 또는 아이디로 로그인
X
회원가입ID/PW 찾기 소셜 계정 로그인

전체 알림

모두 읽음 표시 알림함

받은 쪽지

모두 읽음 표시 쪽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