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사생활에 고비가 온것 같습니다..ㅠ

2017.07.27 19:15|

두근두근팡지|

추천5|

조회수1,543|

댓글26

저는 퍼포먼스마케터를 꿈꾸지만 마케팅 대행회사에서 잡일을 담당하고있는 마케터입니다. 

이곳에 입사한지가 벌써 1년하고도 6개월에 접어들고 있는 것 같습니다. 

 

지금까지 마케팅을 한 경력(인하우스)은 총 7년 정도 되는데 

광고홍보학과를 졸업한것도 아니였고(신문방송과 졸업했습니다)

우연히 작은 공연업체에 기획팀으로 입사한게 첫 시작이였습니다. 

 

지방에서 사수도없이 마케팅업무라 할것도 없는 일부터 시작해서 

혼자 인터넷찾고 공부하고, 다른회사 사장님들과 친해지며 업무 여쭤보고하면서 

지내온게 벌써 7년이 흘렀습니다. 

 

그 사이 필요성을 느껴 관심을 가졌던것이 퍼포먼스 마케팅이였고

필연적으로 애널리틱스, 태그매니저, A/B테스트 툴을 

공부하며 업무에 조금씩 적용을 시켰습니다. 

 

하지만 최근 나이(+3살)&경력이 더 많은 분(8뇬정도?)이 새로 입사를 했고

(제가 팀장대행업무를 수행하고 있었습니다만 이 분이 들어오시면서 서로가 애매해졌습니다)

회사차원에서 직책정리나 업무정리가 안되어 

새로온 그 분과 업무적으로 트러블이 많이 있었습니다. 

 

이런 부분들을 인사팀에 건의하고 하소연하고 해봤지만 

그냥 이해만 할뿐 상황해결엔 별 소용이 없었습니다. 

 

지금 저의 가장 큰 고민은 같은팀에서 조차 데이터 분석의 필요성을 이해하지 못한다는겁니다.

 

잡일을 하느라 로그분석은 커녕 광고세팅업무도 제대로 못하면서 

그래도 캠페인 하나 진행하면 꾸역꾸역 효율좋게 낼려고 조금씩 건들면서 여기까지 왔는데 

그 분은 팀원들 다 있는 회의자리에서 디테일하게 하나하나 세팅하는게 무의미하지않냐? 

대충하고 다른걸 더 해라, A/B테스트는 왜 하는지 모르겠다 등의 말을 하는게 너무 화가 납니다. 

 

그래서 이게 왜 무의미한거냐하면서 또 언성이 높아지고... 

 

또 그 분과 무리를 지었는지 같은 팀 팀원 2명이 

이전엔 그런 말도 않더니 그 분이 오고부터 맞다 나도 데이터 분석의 필요성을 못느끼겠다 라며

이야기를 하기 시작하네요..

 

제대로 세팅하고 분석할 시간이나 줬으면 그런소리듣고 억울하지나 않지 

데이터 뽑아서 가져다 주면서 이야기하자고 하면 듣는둥마는둥 하시던분들이....

 

저는 마케팅엔 정답이 없는거다라고 틈만나면 팀원들에게 말하고 다녔던 사람입니다. 

마케터는 감도 중요하지만 데이터를 보고 효율측정을 반복해 업종별 최종목표를 

달성 할 필요도 있는거 아닌가요?

 

하루는 새로오신 그 분이 저 더러 저하고 이야기를 나누면 말을 이해하는것 같긴한데 

자기생각이 있어서 바뀌진 않는것같다,

다들 아니라고 하는거면 포기할줄도 알아야한다 라고 하더라구요.

 

로그분석이 필요없다, A/B테스트 왜하냐 라는 헛소리를 해대니 이해를 못하는것도 있지만 

마케팅업에 그래도 7년 일했으면 업에 대한 자기생각이 있는게 정상아닌가요?

 

그 분을 비롯해 팀원의 40%가 로그분석이 필요없다 말하는 이 회사에서 

혼자 세팅하고 분석하며 어찌 지내야할지 정말 고민입니다. 

정말 요즘은 무인도에 홀로 있는 느낌이네요. 

 

글을 두서없이 적어서 죄송하고 같은 경험이 있으시다면 

소중한 경험담 들려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스크랩

공유하기

신고

하트 아이콘박컴님 외 4명이 추천했습니다.

댓글 26
소셜로그인
번호제목작성자등록일추천조회
28456네이버 플레이스에 동영상은 게시를 못 하나요?? 

okgo04

17.08.020453
28452세일을 고객 캘린더로 쏴준다는 얘기 들어보셨나요?[5] 

노라리

17.08.010631
28434중소규모 게임 마케팅, 브랜딩이 필요할까요?[4] 

MC누리

17.08.010620
28430통합ERP 및 문자서비스 관련 마케팅 조언을 구해요. 

코아피플

17.08.010460
28422온라인쇼핑몰 광고 어떻게 해야할까요?[3] 

홍홍홍홍홍홍홍

17.07.310615
28408체험단 운영시 컨텐츠 가이드는 어떻게 정하시나요?[8] 

okgo04

17.07.310814
28356PPL, 후원사 이런 방송 개념[2] 

캘털돌릴

17.07.280533
28339아침과 낮은 더웠지만 해가 지고나니 좀 낫네요[1] 

zuro59

17.07.2701,034
28338회사생활에 고비가 온것 같습니다..ㅠ[26] 

두근두근팡지

17.07.2751,544
2833527살의 새로운 도전, 마케터[5] 

비브라늄

17.07.271736
28319네이버 필터링 시스템 X-eye[2] 

백팀장

17.07.273746
28243서울시 다국어 모바일 메뉴판 무료 제작사업[2] 

daisy737

17.07.251565
28233요즘 신도시나, 분양광고들은 어떻게 하고계신지 궁금하..[3] 

제튼

17.07.240603
28200온라인마케팅 시작하기전 조언부탁드립니다.[7] 

칠성동장도리

17.07.231763
28196의류쇼핑몰 시즌오프 마케팅[4] 

미니포켓07

17.07.220678
281845년찬데... 후... 재취업이 힘드네요 ㅜ[11] 

shfkddl

17.07.2101,521
28183대행사 마케팅 제안서를 받으면서 드는 점[9] 

유령민이

17.07.2131,160
28154퍼포먼스 마케팅을 하려면 [8] 

슈퍼팬돌이

17.07.203997
28125통계 VS 직관[16] 

치킨마요

17.07.1981,303
28106(링크)일주일에 5~10시간 일하고 천만원 버는법.[5] 

아이고

17.07.1841,460
28097온라인마케팅 9년차... 어떻게해야할까요?[63] 

토마스조

17.07.18352,304
28094금융이나 세무, 법률 쪽 마케터분들한테 여쭙습니다. 전..[2] 

DEWDEW

17.07.180570
28031패스트캠퍼스에서 `디지털마케팅스쿨` 다니고 있는 퇴사..[24] 

yoboom

17.07.1531,260
28012출판 프로모션 문의드립니다. [3] 

제이알

17.07.140660
2799450~60대 타겟 마케팅 해보신 적 있나요?[5] 

에버랭이

17.07.140861
27970온라인마케팅 진입 장벽[6] 

두개목

17.07.1311,093
2795832세! 광고 회사 가고 싶습니다. [43] 

몰두

17.07.1281,593
27951아이돌을 통해 협찬제품 실검 1위 미션 예능을 한다면?[10] 

광고선생님

17.07.122894
27922마케팅 강의 [4] 

무무홍

17.07.110885
27917체험단 진행사례를 찾고있는데요..[6] 

완타치

17.07.110806
첫 페이지로 이동 이전 페이지로 이동 12345678910 다음 페이지로 이동 11 페이지로 이동 마지막 페이지로 이동
top

로그인 후 더욱 많은 기능을 이용하세요!

네이버 계정으로 로그인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구글 계정으로 로그인
카카오톡 계정으로 로그인
이메일 또는 아이디로 로그인
X
회원가입ID/PW 찾기 소셜 계정 로그인

전체 알림

모두 읽음 표시 알림함

내 댓글

전체보기

받은 쪽지함

모두 읽음 표시 쪽지함

새로운 쪽지가 없습니다.

쪽지함

스크랩함

전체보기

스크랩한 게시글이 없습니다.

아이보스 추천 게시글을 스크랩 해보세요! 스크랩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