알림

모두 읽음알림함

쪽지

쪽지함

소비자는 브랜드와 커뮤니케이션하고 싶어한다.

2020.04.10 21:45

cookiman

좋아요 0

조회수 338

댓글 0

출처 Unruly 홈페이지
출처 Unruly 홈페이지

코로나19 확산을 막기 위해 사회적 거리두기가 강력한 행동지침이 되고 있다. 바이러스 확산은 막을 수 있을지 모르지만, 자영업자나 많은 기업의 영업이나 마케팅 활동이 거의 중단되고 있기도 하다.

그런데 사회적 거리두기가 소비자들이 브랜드나 광고, 콘텐츠에 더 관여하기 원한다는 흥미로운 조사 결과를 미디어포스트가 보도했다.

비디오 광고 플랫폼인 Unruly에 따르면, 사회적 거리두기와 자가격리를 하고 있는 모든 사람들은 민감하고 긍정적이며 친절한 브랜드로부터 더 많은 것을 듣고 싶어 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소비자 중 2%만이 브랜드가 모든 광고를 일시 중지해야 한다고 생각할 뿐, 48%의 소비자들은 브랜드가 정보를 제공하는 광고를 만들어야 한다고 하고 37%는 그들이 따뜻하고 행복하게 느낄 수 있는 광고를 원한다고 말했다. 또한 소비자들은 평범함과 일관성을 느끼고 싶어하고 있고, 17%가 연속성과 평범함을 제공하는 광고를 원한다고 답했다.

마케팅 커뮤니케이션 전문 저널 '매드타임스'는 아이보스와 콘텐츠 제휴를 맺고 있습니다.

저작권자 ©매드타임스(M@D Time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스크랩

공유하기

신고

목록글쓰기
댓글 0
아직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cookiman님의 게시글에 첫번째 댓글을 남겨보세요.
댓글 새로고침
소셜로그인

로그인 후 더욱 많은 기능을 이용하세요!

네이버 계정으로 로그인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구글 계정으로 로그인
카카오톡 계정으로 로그인
이메일 또는 아이디로 로그인
X
회원가입ID/PW 찾기 소셜 계정 로그인

전체 알림

모두 읽음 표시 알림함

받은 쪽지

모두 읽음 표시 쪽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