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랜디드 컨텐츠를 제작할 때

2017.08.01 07:47|

신용성|

좋아요2|

조회수523|

댓글3

브랜디드 컨텐츠는 두 가지의 목적을 지니고 있습니다.

 

한 가지는 시청자에게 컨텐츠로서의 의미가 있어야 한다는 것이고요

또 한 가지는 광고주의 홍보 효과를 지니고 있어야 한다는 것입니다.

 

뭐 너무나도 당연한 이야기지요.

 

그런데 두 목적은 서로 부딪힐 가능성이 있습니다.

컨텐츠로서의 의미를 강화하려니 홍보 효과가 줄어들 수 있고

홍보 효과를 높이고자 하면 컨텐츠로서의 의미가 약해질 수 있습니다.

 

특히 광고주로부터 비용을 받게 되므로 광고주의 요구 사항을 무시할 수가 없게 되어

후자의 상황이 빚어질 가능성이 더 높아지게 될 텐데요.

 

두 가지 목적은 서로 균형을 이뤄야 하겠지만

그래도 굳이 따져서 뭐가 우선이냐고 하면

저는 컨텐츠로서의 의미가 우선이라고 하겠습니다.

 

제작자가 광고주(스폰서)의 요구 사항에 휘둘려 컨텐츠로서의 의미가 약화된다면

결국 시청자로부터 외면받는 컨텐츠가 될 것이고

그렇게 되면 어차피 광고주도 떨어져 나갈 것입니다.

 

그렇다고 해서 광고 효과가 잘 나타나지 않도록 컨텐츠가 제작된다면

광고주 입장에서는 이 역시 굳이 스폰을 할 의미가 없어지게 되겠지요.

 

결국은 기획력인 것 같습니다.

애초에 컨텐츠 작성의 컨셉을 어떻게 잡아야 시청자의 관심을 유지하면서

브랜드의 홍보를 자연스럽게 도울 수 있을 것인가를 바탕으로 해서

컨텐츠의 컨셉을 기획하는 것이 좋을 것 같습니다.

스크랩

공유하기

신고

하트 아이콘상상공장님 외 1명이 좋아합니다.

 신용성
온라인마케팅 통찰 교육 : http://www.i-boss.co.kr/ab-goods-241 온라인마케팅 통찰 도서 : http://book.naver.com/bookdb/book_detail.nhn?bid=7204690
  • 활동지수7단계 (29,790점)
  •  

댓글 3
소셜로그인
top

로그인 후 더욱 많은 기능을 이용하세요!

네이버 계정으로 로그인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구글 계정으로 로그인
카카오톡 계정으로 로그인
이메일 또는 아이디로 로그인
X
회원가입ID/PW 찾기 소셜 계정 로그인

전체 알림

모두 읽음 표시 알림함

받은 쪽지함

모두 읽음 표시 쪽지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