네이버 포스트 막 시작하며 느낀점

2016.08.22 17:53|

성수동|

좋아요3|

조회수1,459|

댓글3

 

회사 블로그가 저품질이라 울며 겨자먹기랄까, 테스트 겸 해당 계정에 포스트를 작성 중입니다.

 

며칠밖에 작업을 안해봤지만 느낀점.

 

 

1. 의외로 사람들이 많이 찾아온다.

 

여기서 말하는 의외란 네이버 블로그 초창기 기준입니다.

블로그 만들면 초창기에 이것저것 글을 써도 노출도 잘 안될 뿐더러,

많이 방문해봤자 몇십명이 다 일텐데요.

 

포스트 작성한지 일주일차? 정도 되었는데 조회수 많은 것은 700대가 넘네요;

 

이게 상위 노출이 된 것도 아니고, 말 그대로 포스트 챕터에만 있는 것인데도 불구하고

700대라는건 네이버를 이용하는 고객이 그만큼 많다는 이야기겠죠...

 

2. 최적화 블로거의 포스트가 품질이 좋은 것 같다.

 

최적화 블로거가 운영하는 포스트가 품질이 안좋다면 그게 더 이상하겠지만,

포스트 많이 쓰지도 않으셨는데 통합검색에도 노출 되고 글들의 조회수들이 높은 걸 보아하니

저품질 계정으로 포스트를 막 운영하는 저로서는, 지금 이대로 포스트를 계속 운영을 해도 되는지

급 현자타임이 오네요...

 

3. 아직 많은 것이 갖추어지진 않았지만 네이버의 푸쉬는 계속 된다.

 

연예란이나 스포츠 란이나 공식 포스트를 통한 기사들도 연동 되어 있고

나름 네이버에서 포스트에 투자를 지속적으로 하는 것 같네요.

 

한때 오픈캐스트때도, 오픈 캐스트가 앞으로 네이버 컨텐츠를 선도할 것이다

중요하다 이런 얘기들이 많았지만 결국 문을 닫았듯이 포스트도 그렇게 될 가능성이 없진 않지만

그래도 '리얼함'과 '전문성' 두 가지 토끼를 다 잡으려는 네이버의 노력이 포스트 채널에

담겨있지 않나 생각해봅니다.

스크랩

공유하기

신고

하트 아이콘옐스님 외 2명이 좋아합니다.

팔로우
아이보스 정회원입니다.
 성수동
자기 소개가 없습니다.
  • 활동지수3단계 (134점)
  •  

댓글 3
소셜로그인
top

로그인 후 더욱 많은 기능을 이용하세요!

네이버 계정으로 로그인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구글 계정으로 로그인
카카오톡 계정으로 로그인
이메일 또는 아이디로 로그인
X
회원가입ID/PW 찾기 소셜 계정 로그인

전체 알림

모두 읽음 표시 알림함

받은 쪽지함

모두 읽음 표시 쪽지함